'반려동물 돌봄센터', 광교호수공원에 생긴다

기사입력 : 2017.03.31 17:21
(사진=수원시청 문화관광)
(사진=수원시청 문화관광)

[FAM타임스=우지영 기자]
지난 30일, 수원시는 광교호수공원에 '반려동물 돌봄센터'를 건립한다고 밝혔다.

부지는 영통구 하동 광교 호수공원 애견놀이터 인근 1,700㎡ 터가 선정됐다, 돌봄센터는 연면적 680㎡, 지상 2층 규모로 들어설 예정이다. 1층은 반려동물 치료 및 보호시설로 유기견 100여 마리를 돌보게 된다. 2층은 교육장이 조성돼 반려인들을 대상으로 반려견 키우는 법과 에티켓 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다. 돌봄센터는 8, 9월에 착공 예정이며 내년 5월~6월 완공할 계획이다.

현재 수원시에 등록된 반려견은 1월 기준 3만 75마리다. 유기견의 경우 2015년 기준 1,600마리에서 지난해 1,700마리로 증가했다. 수원시 관내 수의사협회 소속 18개 병원에서 유기견을 분산 수용하고 있다. 그러나 수용시설이 부족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수원시 관계자는 "반려동물이 늘어나는 만큼 유기견도 느는 추세"라며 “반려동물 돌봄센터에서 버려지는 개를 치료하고 잘 보살펴 다시 분양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5년 5월 개장한 광교 호수공원 애견놀이터는 많은 반려인의 발걸음이 이어지고 있다. 광교 호수공원 애견놀이터는 소형견 놀이터, 중·대형견 놀이터, 안전 격리공간으로 구성돼 있다.


우지영 기자 wjy@famtimes.co.kr
FAMTimes는 독자가 자유롭게 접근할 권리와 정정·반론·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를 보장합니다.
메일: fam@famtimes.co.kr / 전화번호: 02-2202-2088
<Copyright ⓒ 국내 유일 반려동·식물 저널 FAMTimes(famtimes.co.kr)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전체메뉴보기